2020.01.24 (금)

  • 흐림속초3.7℃
  • 구름많음2.2℃
  • 맑음철원-1.6℃
  • 구름많음동두천0.8℃
  • 구름많음파주-1.6℃
  • 맑음대관령-0.5℃
  • 구름조금백령도1.9℃
  • 비북강릉3.6℃
  • 흐림강릉4.5℃
  • 흐림동해4.2℃
  • 연무서울2.9℃
  • 연무인천2.4℃
  • 구름많음원주2.7℃
  • 흐림울릉도2.7℃
  • 박무수원1.7℃
  • 구름많음영월4.4℃
  • 구름많음충주1.1℃
  • 구름많음서산0.7℃
  • 흐림울진4.7℃
  • 연무청주5.0℃
  • 연무대전4.7℃
  • 구름많음추풍령0.6℃
  • 구름조금안동5.0℃
  • 구름많음상주5.0℃
  • 비포항8.1℃
  • 흐림군산3.9℃
  • 구름많음대구7.5℃
  • 연무전주5.3℃
  • 비울산7.5℃
  • 구름많음창원8.8℃
  • 연무광주6.6℃
  • 흐림부산9.9℃
  • 흐림통영9.9℃
  • 박무목포3.7℃
  • 구름많음여수10.0℃
  • 흐림흑산도5.7℃
  • 흐림완도7.9℃
  • 흐림고창3.1℃
  • 흐림순천3.2℃
  • 박무홍성(예)1.4℃
  • 구름많음제주11.8℃
  • 흐림고산11.1℃
  • 구름많음성산13.5℃
  • 구름많음서귀포12.5℃
  • 흐림진주4.5℃
  • 흐림강화-1.7℃
  • 구름많음양평1.9℃
  • 구름많음이천3.0℃
  • 구름조금인제0.9℃
  • 구름많음홍천2.2℃
  • 맑음태백0.7℃
  • 맑음정선군1.0℃
  • 구름조금제천1.7℃
  • 흐림보은1.0℃
  • 구름많음천안1.5℃
  • 흐림보령2.8℃
  • 구름많음부여3.1℃
  • 구름많음금산1.7℃
  • 흐림부안4.0℃
  • 구름많음임실1.2℃
  • 흐림정읍3.5℃
  • 구름많음남원3.7℃
  • 구름많음장수-0.4℃
  • 흐림고창군2.2℃
  • 흐림영광군3.2℃
  • 구름많음김해시9.0℃
  • 흐림순창군3.3℃
  • 구름많음북창원8.8℃
  • 흐림양산시9.6℃
  • 흐림보성군6.3℃
  • 흐림강진군6.2℃
  • 흐림장흥5.2℃
  • 흐림해남3.8℃
  • 흐림고흥5.5℃
  • 구름많음의령군4.0℃
  • 구름많음함양군2.3℃
  • 구름많음광양시9.5℃
  • 흐림진도군5.2℃
  • 구름많음봉화0.8℃
  • 구름조금영주2.4℃
  • 구름많음문경5.3℃
  • 구름조금청송군4.4℃
  • 구름많음영덕6.0℃
  • 구름많음의성3.0℃
  • 구름많음구미4.0℃
  • 구름많음영천7.6℃
  • 흐림경주시6.8℃
  • 구름많음거창3.2℃
  • 구름많음합천4.1℃
  • 구름많음밀양7.1℃
  • 흐림산청3.9℃
  • 구름많음거제10.1℃
  • 흐림남해7.6℃
기상청 제공
우포늪 생태관 재개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우포늪 생태관 재개관

창녕군, 우포늪 생태관 재개관.jpg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2019년 1년간의 리모델링 완료 후 우포늪 생태관을 재개관하여,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2008년 람사르총회 성공의 염원을 담아 환경부 지원으로 준공한 우포늪 생태관은 준공 후 10년이 지나 전시시설 노후화와 시대 흐름에 부적합한 스토리텔링 기법, 그리고 직·간접 체험 콘텐츠 구성물이 없어 2019년 환경부와 경상남도의 국·도비 지원으로 군비 포함 총 36억원을 투입해 전시관 전체를 리모델링했다.

우포늪 생태관은 우포늪으로의 여행, 시간을 담다, 생명을 담다, 공존의 풍경, 문화를 담다 등 전체 5개 구역으로 구축했다.

1층은 가시연 상징물과 늪 배, 우포늪 실시간 CCTV 영상, 따오기 포토존, 시청각 영상실, 우포늪 모형 대형전시대, 우포늪 범람 영상, 우포늪의 지형과 지질, 우포늪 하루 풍경, 우포늪 형성과정, 이탄층 등으로 2층은 우포늪의 농·어업 및 주민인터뷰 영상, 습지를 지키는 사람들, 체험존(따오기 춤, 늪 배 체험), 우포갤러리 월, 우포늪의 문학, 수족관, 창녕 9경 갤러리 등으로 구성됐다.

한정우 군수는 "국내 최대의 내륙습지인 우포늪의 가치를 증대시키고 방문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한편 생태전시관의 기능을 강화하고자 최신 전시 경향을 반영한 다양하고 우수한 전시물을 제작·설치했으므로, 이번 재개관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우포늪과 생태관을 찾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